penrose's blog : 이런 저런 얘기들...


책의 홍수 시대

혹시 우리가 책의 홍수 시대를 맞이하여 안타까워해야 한다면, 그것은 우리의 지능과 감수성을 발달시키는 최선의 방법은 단순히 더 많은 책을 읽는 것보다는 오히려 몇 권의 책을 여러 번 숙독하는 것임을 느끼기 때문일 것이다. 우리는 아직 읽지 못한 책들에 대해서 죄의식을 느끼지만, 실제로는 우리가 아우구스티누스나 단테보다도 이미 더 많은 책을 읽었음을 그만 간과하고 있다. 즉 우리는 책을 얼마나 많이 소비하느냐가 아니라, 오히려 책을 어떤 태도로 받아들이느냐가 문제의 핵심이라는 것을 너무 무시하고 있다.

[무신론자를 위한 종교, 알랭 드 보통]

무신론자를위한종교
카테고리 시/에세이 > 나라별 에세이
지은이 알랭 드 보통 (청미래, 2011년)
상세보기
 

'남의 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책의 홍수 시대  (0) 2011.11.01
아름다움의 소유에 대하여  (0) 2011.09.13
나는 누구인가?  (0) 2011.07.17
마지막 기회라니  (0) 2011.06.26
인생  (0) 2010.12.30
다섯 살 젊어지는 방법  (0) 2010.12.28

Leave a comment
« Previous : 1 : 2 : 3 : 4 : 5 : ··· : 51 : Next »


티스토리 툴바